선물함
뒤로가기버튼 추천하기

기본분류 무서운 흡입력과 치명적인 섬세함이 돋보이는 독창적인 글을 소개합니다.

마도폭풍 · 2022.09.20 · 조회 652 · 좋아요 37

<글 속성>

* 과거인물 빙의물

* 전문가물

* 현대판타지


제가 무료베스트 지박령이라서, 무료베스트 상위리스트는 대부분 한번씩 다 찍먹해 봅니다.

그러다, 정말 마음에 드는 글이 있으면 가끔씩 유료연재까지 따라가곤 하지요.

항상 20~30개 정도가 되는 거 같네요. 상시 유료결제를 하고 있는 글들이... 한 글 완결하면 또 볼 만한 글이 튀어나오고, 다시 그게 완결되면 또 새로운 볼 글들이 튀어 나오고..

저는 전형적인 잡식입니다. 무협, 판타지, 현대물 가리지 않고 다 보죠.

하지만 그럼에도 취향은 확고합니다. 과공감수치가 좀 높다 보니 오글거리는 글이나 대놓고 삐걱거리는 글은 못 보거든요. 또 덕분에 지나치게 어두운 포스트아포칼립스물은 좀 안 맞네요.

(그래서 사실 따라가는 글이 베스트순위와는 조금 안 맞긴 합니다. 아주 어렸을 때 부터 30년 넘게 장르소설을 탐닉하다보니-동화도 장르소설이랄 수 있달까- 글을 보는 눈은 높은데 잔인하거나 오글토글하거나 어두운 건 못 보는 탓에...ㅎ)


그런 저에게 이 글은 또 하나의 새로운 선물과도 같다고 생각합니다.

사람의 삶은 모든 경우, 갖은 갈등속에 있지요.

그런 삶과 같이, 이 글은 주인공과 사건, 그리고 인물들간의 갈등이 끊이지 않습니다.

하지만 그 갈등이 그렇게 버겁지 않아요. 어찌 풀어야 할 지 감이 오지 않는 마구 헝클어진 실태라 같이 암울한 상황은 없습니다. 마치 지혜의고리와 같이, 조금은 고민해야 하지만 마음의 부담은 가지지 않아도 되는, 살짝 옥죄는 듯 하다가 금새 풀어져 긴장을 번번히 해소시켜줍니다. 그럼에도 두개의 고리가 아닌 서, 너개의 고리로 이루어진 그것들 처럼 너무 가볍게만 보거나 싱거워보이진 않아요. 흥미롭지만 답답하지 않는 전개가, 소설을 즐거움과 흥미로움으로 가득차게 만듭니다.


시원하지만 느슨하지 않은 전개와, 경쾌하지만 너무 가볍지만은 안은 필치가 일품인 글이라고 생각합니다.


굳이 추천글을 쓰는 이유는... 순위를 이유로 제발 연중하지 않았으면 하는 글이라서 입니다.

현재 36편. 슬슬 유료화를 생각할 시점일 것입니다. 하지만 아직 100위대 순위는 유료화 하기엔 조금 아쉬운 순위죠.

- 물론 순위에 맞는 글이라면 아쉽지 않을 터이나, 이 글의 전개와 그 뚜렷한 명암을 확연하게 그려내는 필치는, 이 순위가 너무 아쉽게 합니다.

아마 마이너한 주제가 (그리고 그것이 드러나는 제목이) 진입장벽으로 작용을 했을 것이고, 그것이 이 글이 알려지는데 어려움을 겪게 만들었겠지만, 결코 이대로 사라질 글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장르소설이지만, 그럼에도 훌륭한 장르소설이라면 머릿속에 많은 것을 그려볼 수 있는 명확한 소설이 맞겠지요. 이것은 순문학의 사유함과는 분명히 차별적이나, 그럼에도 충분히 보는 사람들을 즐겁게 만들어 주는 요소가 아닐까 합니다.


글을 읽는 동안, 머릿속에 내내 주인공이 그려내는 환경과, 건축과, 장면이 머릿속에 솟아났다가 사라지다가를 반복합니다. 실제 그러한 건물들이 있었다만 얼마나 아름다울까 하는 생각도 해 보고, 그러다가 현실의 사상에 잠식당한 건축과 예술을 비평도 해 보고 그러죠.


그렇게 다양한 장면을 끊임없이 그려내는 이 소설은 틀림없이 훌륭한 소설이 아닐까 합니다.


----------충분히 많은 사람들이, 이 글을 보면 즐거울테니까요.


그것이 제가 추천하는 이유입니다.

댓글 18

  • Lana 2022.09.20 12:48

    그래서 내용이 뭔가요...?

  • 마도폭풍 2022.09.20 13:02

    세계에서 제일 유명한 불법건축물 설계자가 빙의해서 설계하는거요

  • kim0018 2022.09.20 14:53

    이거 재밌는데 생각보다 조회수가 안나와서 안타까운 글 가우디가 환생해서 건축일 하는데 존나 좋음 요새 읽는 전문가물중에 베스트

  • 조졸졸 2022.09.20 15:35

    별 기대 안했는데 엄청 재밌네여. 추천감사합니다

  • 막심센세 2022.09.20 15:38

    좋은데요

  • 출발출발 2022.09.20 17:57

    추천할만한 글인 것 같습니다
    과거인 빙의물의 큰 단점이 어쩔 수 없는 오글거림인데
    없다곤 할 순 없지만 과장스럽지 않아서 좋았고
    주제가 건축이라 그림이나 음악에 비해서 머릿속에도 쉽게
    그려져서 재밌게 읽을 수 있습니다

  • 출발출발 2022.09.20 18:04

    빙의후에 바로 현대인의 기억을 떠올려서
    현대문물을 보고 호들갑을 떨거나 이상한 노인 말투를 쓰면서 초반 화수를 날려버리지 않아서 좋았습니다
    단점이 없다고는 할 수는 없지만 유료화 하지 못하면 아쉬운글이라는 것은 확실한 것 같습니다

  • dklljjy 2022.09.20 18:11

    설계, 건축이라는 소재는 좋지만... 주인공을 빛내가 위해 별 의미없는 악역들을 굳이 꾸역 꾸역 짜내서 스토리를 늘리는 느낌..

  • 하나 2022.09.20 21:30

    근래 본 글중에 가장 마음에 드는 전문가물입니다.
    읽어 보시면 후회하지 않으실 겁니다.

  • 용소골 2022.09.20 23:15

    좋은 글 입니다!

  • 0 / 3000

    이용약관 유료이용약관 개인정보처리방침 청소년보호정책